[포토] 대창모터스, 100km 주행 가능한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 공개
  • 이건오 기자
  • 승인 2018.04.13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구르트전동차로 주목받은 대창모터스(대표 오충기)가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를 선보였다. 국토부 형식승인 및 환경부 인증이 완료돼 지난 3월에 첫 출시가 이뤄졌다. 에어컨, 히터, 전동식 윈도우, 후방카메라를 적용하고 있으며 동절기를 제외하고는 100km 이상 주행할 수 있다. 다니고는 배달, 가정주부, 대학생 등 상용뿐만 아니라 일반용으로도 활용할 수 있고, 올 상반기 50% 이상 주행거리를 개선하기 위해 준비중이다.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야구르트전동차로 주목받은 대창모터스(대표 오충기)가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를 선보였다. 국토부 형식승인 및 환경부 인증이 완료돼 지난 3월에 첫 출시가 이뤄졌다. 에어컨, 히터, 전동식 윈도우, 후방카메라를 적용하고 있으며 동절기를 제외하고는 100km 이상 주행할 수 있다. 다니고는 배달, 가정주부, 대학생 등 상용뿐만 아니라 일반용으로도 활용할 수 있고, 올 상반기 50% 이상 주행거리를 개선하기 위해 준비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