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와 중기부, 기술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함께 뛴다
  • 박규찬 기자
  • 승인 2018.10.05 2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4일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창업활성화 협력을 위한 과기정통부-중기부 간담회’를 개최하고 지역의 기술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양 부처, 관계 기관 간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창업활성화 협력을 위한 과기정통부-중기부 간담회’ 개최

[인더스트리뉴스 박규찬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는 지역의 기술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양 부처, 관계 기관 간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과기정통부와 중기부는 지난 4일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창업활성화 협력을 위한 과기정통부-중기부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지역에서 기술 기반의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양 부처 간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과기정통부 유영민 장관과 중기부 홍종학 장관을 비롯해 임종태 대전혁신센터장, 연구개발특구재단 양성광 이사장, 카이스트 신성철 총장 등 양 부처 대학, 출연(연), 창업 유관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과기정통부와 중기부는 지난 4일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창업활성화 협력을 위한 과기정통부-중기부 간담회’를 개최하고 양 부처 간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사진=인더스트리뉴스]
과기정통부와 중기부는 지난 4일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창업활성화 협력을 위한 과기정통부-중기부 간담회’를 개최하고 양 부처 간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사진=인더스트리뉴스]

먼저 대학, 출연(연)이 보유한 공공기술을 사업화하고 기술 기반의 창업 활성화를 위해 중기부의 지역 혁신창업 거점인 혁신센터와 과기정통부의 과기특성화대학, 출연(연),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간에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창업자가 활용할 수 있도록 대학과 출연(연)의 우수 기술을 개방하고 유망 아이디어, 기술이 사업화되고 창업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양 부처 및 기관의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들을 연결해 나갈 계획이다.

양 부처는 국내 IT‧SW 창업기업이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해 쉽게 창업하고 성장하도록 돕는 부분에서도 협력을 시작한다. 아울러 유망한 클라우드 기반의 창업 기업에게는 과기정통부에서 SW 개발·테스트 환경 및 R&D 등을 제공하고 중기부는 이들이 성장할 수 있도록 입주공간, 투자유치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개발된 창업기업들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타 창업‧중소기업으로 보급‧확산하는 일도 함께 한다. 아울러 앞으로 클라우드 외에 4차 산업혁명 분야의 유망 원천기술 개발과 이들 기술의 상용화, 창업 활성화를 위한 협력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오픈이노베이션 기반 산학연 기술혁신 생태계 조성을 위한 기술교류·협력 활성화 필요성에도 공감대를 형성했으며 과기정통부와 중기부는 오늘 논의를 시작한 창업활성화와 개방형 혁신을 위한 협업 방안을 보다 구체화하고 새로운 협업 과제들을 발굴, 지속 협력하기 위해 실무진간 협의 채널을 구성‧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간담회가 끝난 직후에는 과기정통부 유영민 장관과 중기부 홍종학 장관이 함께 ‘공공기술의 사업화’를 주제로 대전혁신센터에서 열린 ‘제36회 대전 창업포럼’에도 참석해 대학, 출연(연), 기업에서 참가한 다양한 참석자들을 격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