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오피스텔 시행사와 IoT 협업 활발
  • 김태환 기자
  • 승인 2019.03.12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가 더블유밸리와 제휴해 강원도 원주 혁신도시 내 에이스 더블유밸리 773세대에 사물인터넷(IoT) 서비스를 제공한다. 1분기 기준으로 LG유플러스의 IoT 오피스텔 총 계약 수는 2만 3000여 세대에 달한다. 

‘에이스 더블유밸리’ 773세대에 서비스… 누적 72개 시행사와 제휴

[인더스트리뉴스 김태환 기자] LG유플러스가 더블유밸리와 제휴해 강원도 원주 혁신도시 내 에이스 더블유밸리 773세대에 사물인터넷(IoT)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LG유플러스 직원이 청라도시개발의 ‘포스코ICT 포레안’ 모델하우스에서 LG유플러스의 IoT 서비스를 소개하고있다.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 직원이 청라도시개발의 ‘포스코ICT 포레안’ 모델하우스에서 LG유플러스의 IoT 서비스를 소개하고있다. [사진=LG유플러스 제공]

이번 제휴로 LG유플러스는 올 1월부터 새롭게 분양한 청라도시개발, 풍산건설, 성주건설 등을 포함해 누적 72개 시행사와 협업하며 IoT 오피스텔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올 1분기 기준으로 LG유플러스의 IoT 오피스텔 총 계약 수는 2만 3000여 세대에 달한다. 

LG유플러스의 IoT 서비스를 도입하는 시행사가 늘어나는 것은 사용성 제고를 통해 오피스텔의 주 사용자인 1~2인의 소규모 세대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기 때문이다. IoT 오피스텔은 인공지능(AI) 플랫폼 네이버 클로바를 통해 음성명령으로 실내 IoT 기기들을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AI 스피커를 연동해 스위치, 플러그 등 홈IoT 기기들과 로봇청소기, 밥솥, 가습기 등 별도 구입하는 IoT 가전을 말 한마디로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또 “스위치 꺼줘”와 같이 개별 기기뿐만 아니라 “나 나갈게”라고 말하면 실내 모든 실내조명 및 가전을 동시에 끌 수 있다.

LG유플러스 류창수 스마트홈상품그룹장 상무는 “오피스텔에 적용되는 IoT 기술이 입주민의 안전은 물론 생활의 편리성을 높일 것”이라며, "앞으로도 파트너사와의 제휴와 서비스 제공 확대를 통해 입주민들이 만족할 수 있는 IoT 오피스텔 구축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 IoT 솔루션을 도입하는 더블유밸리의 ‘에이스 더블유밸리’는 오는 14일부터 분양을 시작한다. 청라도시개발의 ‘포스코ICT 포레안’과 풍산건설의 ‘풍산 리치안’은 1월부터 분양 중이며, 성주건설의 ‘오렌지카운티 남산’은 3월 말부터 분양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