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국내 물류기업 최초 ‘DJSI 월드 지수’ 편입
  • 최정훈 기자
  • 승인 2021.11.17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더스트리뉴스 최정훈 기자] 현대글로비스가 ‘2021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지수(Dow Jones Sustainability Indices, 이하 DJSI)’ 평가에서 국내 물류기업 최초로 DJSI 월드 지수에 편입됐다. 전 세계 물류ㆍ해운산업 분야에서 최고의 회사 중 하나로 선정되며, 글로벌 최상위 수준의 지속가능경영 경쟁력을 인정받은 셈이다.

DJSI는 세계적 금융정보 제공기관인 미국의 S&P 다우존스 인덱스(S&P Dow Jones Indices)와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평가기관인 S&P 글로벌 스위스(Global Switzerland)SA가 공동으로 개발한 지속가능경영 평가지표다. 1999년 최초 평가가 시작된 이래 매년 기업의 경제적 성과 및 환경, 사회적 측면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주로 기업의 지속가능성 평가와 사회책임투자 지표로 활용된다.

현대글로비스는 공급망 관리, 임직원의 보건 및 안전 강화, 인권 보호, 개인정보 보호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사진=현대글로비스]

현대글로비스가 이번에 편입된 DJSI 월드 지수는 시가총액 기준 글로벌 상위 2,500개 기업 중 약 10%가 선정된다.

현대글로비스는 DJSl 월드 지수에 편입된 배경으로 다양한 ‘ESG’ 강화 활동을 꼽았다. ESG는 기업의 지속가능경영 필수 요소인 환경(Environment),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를 뜻한다.

현대글로비스는 경영층으로 구성된 ESG 경영위원회를 꾸렸다. UN이 지속균형발전을 추진하기 위해 발의한 UNGC(유엔글로벌콤팩트)에 가입하는 한편, 국내 물류기업 중 처음으로 G20 국가 재무장관과 중앙은행 총재들의 협의체인 금융안정위원회가 창설한 TCFD(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공개 협의체)에 대한 지지선언을 하며 ESG 경영 실천 의지를 대내외에 공표했다. 이 밖에도 공급망 관리, 임직원의 보건 및 안전 강화, 인권 보호, 개인정보 보호 등에서 고평가 받았다.

현대글로비스가 이름을 올린 글로벌 운수 및 교통인프라(Transportation & Transportation Infrastructure) 부문은 대형 물류/해운기업과 세계 각국의 공항과 철도우편 공공기업 등 유수의 글로벌 기업들이 경쟁하는 분야로, 61개 산업군 중 경쟁이 치열한 편이다.

올해 DJSI 월드 지수에 진입한 국내 기업은 21개이며, 글로벌 운수 및 교통 인프라부문에 진입한 기업은 현대글로비스가 유일하다.

현대글로비스는 DJSI 월드 지수 편입과 동시에 DJSI 아시아-퍼시픽 지수와 코리아 지수에도 이름을 올렸다. 아시아-퍼시픽 지수와 코리아 지수에 편입된 것은 2015년 국내 물류기업 최초로 편입된 이래 올해로 7년 연속이다. 아시아-퍼시픽 지수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시가총액 상위 600개 기업을 평가해 약 20%가, 코리아 지수는 국내 200대 기업 중 상위 약 30%가 포함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