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그룹, ‘미세먼지연구센터’ 신설…미세먼지 해결 나선다
  • 최기창 기자
  • 승인 2019.05.13 2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그룹이 기술 연구소 RIST를 통해 최근 심각한 사회문제로 떠오른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미세먼지연구센터’를 설립했다. 

미세먼지 저감 기술 개발 기대

[인더스트리뉴스 최기창 기자] RIST(포항산업과학연구원, 원장 유성)가 지난 9일 광양분원에서 미세먼지연구센터 현판 제막식을 개최했다. 

이날 현판 제막식에는 포스코 장인화 사장, 광양제철소 이시우 소장, RIST 유성 원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센터 운영계획 보고, 현판 제막식 등의 순서로 진행했다. RIST 미세먼지연구센터는 산업 전반에 적용 가능한 미세먼지 저감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화학, 화공, 환경, 연소 관련 박사급 인력 10여 명으로 구성됐다.

RIST가 미세먼지연구센터 현판 제막식을 열었다. [사진=RIST]
RIST가 미세먼지연구센터 현판 제막식을 열었다. [사진=RIST]

우선 다양한 산업공정에 적용이 가능한 초미세먼지 포집용 고효율 집진기술, 질소산화물과 황산화물을 제거할 수 있는 새로운 청정시스템, 연소과정에서 발생하는 질소산화물을 낮은 비용으로 저감할 수 있는 기술, IoT를 활용한 집진기 운전 자동제어기술 등에 대한 개발을 추진한다. 이렇게 개발된 기술은 포스코 포항·광양제철소에 우선 적용해 기술 검증을 완료한 뒤 국가 환경 개선에 기여할 수 있도록 국내외 산업 현장에도 보급할 예정이다.

또한 최신 미세먼지 측정·분석 기술을 도입하고, 주변 지역에 미치는 환경영향 평가를 통해 제철소 환경 개선 활동이 지속해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RIST 미세먼지연구센터는 정부 및 서울대, KC코트렐 등 국내외 최고 연구기관 및 전문가들과도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공동 연구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RIST 고동준 미세먼지연구센터장은 “금번 미세먼지연구센터의 설립을 통해 RIST와 포스코의 연구개발 역량을 결집해 국가적 난제인 미세먼지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