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데스크, 커넥티드 컨스트럭션 위한 건설 클라우드 솔루션 한 차원 ‘진일보’
  • 최정훈 기자
  • 승인 2021.01.26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utodesk Construction Cloud 플랫폼, AEC 컬렉션에 신규 솔루션 대거 추가

[인더스트리뉴스 최정훈 기자] 오토데스크가 Autodesk Construction Cloud(오토데스크 컨스트럭션 클라우드) 플랫폼과 Architecture, Engineering & Construction Collection(건축, 엔지니어링 및 건설 컬렉션, 이하 AEC 컬렉션)에 클라우드 솔루션을 대거 추가, AEC 업계 클라우드 지원을 확대한다고 1월 26일 발표했다.

건설 프로젝트에서도 클라우드를 활용한 설계 검토 및 관리 작업이 증가하고 있다. [사진=오토데스크]
건설 프로젝트에서도 클라우드를 활용한 설계 검토 및 관리 작업이 증가하고 있다. [사진=오토데스크]

오토데스크는 설계부터 운영까지 건설 생애 주기 전반에 걸쳐 데이터 연결을 지원하는 Autodesk Construction Cloud에 새로운 솔루션 △Autodesk Build(오토데스크 빌드) △Autodesk Takeoff(오토데스크 테이크오프) △Autodesk BIM Collaborate(오토데스크 BIM 콜라보레이트)를 추가했다. 

Autodesk Construction Cloud는 모든 데이터를 공용 데이터 환경(CDE)에서 관리하는 포괄적인 워크플로우 플랫폼으로, 건설 프로젝트 구성원 간의 원활한 협업과 효율적인 관리를 도모할 수 있다.

새롭게 추가된 Autodesk Build 솔루션은 건설 현장 작업자들을 위한 현장 및 프로젝트 관리 툴을 단일 플랫폼에서 제공한다. 특히 오토데스크 BIM 360 및 PlanGrid(플랜그리드)와 결합돼 설계부터 운영까지 건설 워크플로우에서 발생하는 모든 데이터를 연동 및 공유한다. 이로써 사용자는 단일 로그인으로 프로젝트 품질, 안전성 및 비용 등 전반적인 워크플로우를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 또한 PlanGrid Build(플랜그리드 빌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으로 장소 제약 없이 협업 가능해 사무실과 현장 간 프로젝트 변동 사항을 즉시 공유하고, RFI (Request For Information) 생성 및 이슈 추적 기능으로 작업 오류나 재작업 발생률을 낮출 수 있다. 

Autodesk Takeoff는 2D 및 3D 수량 산출을 위한 테이크오프(Takeoff)를 단일 클라우드 기반 환경에서 지원한다. 사용자는 단일 작업 환경에서 2D 도면과 3D 모델에 포함된 요소들을 보다 빠르게 정량화하고, 관련 데이터와 문서를 한 번에 관리할 수 있다. 모든 데이터를 중앙 집중화 시켜 보다 투명한 수량 산출과 원활한 협업을 지원해 프로젝트 입찰 경쟁력을 높이는데 기여한다.

오토데스크는 자사 서브스크립션을 구매하지 않은 사용자도 Autodesk BIM Collaborate를 활용해 PC 및 모바일 환경에서 프로젝트 진행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구현한다. [사진=오토데스크]
오토데스크는 자사 서브스크립션을 구매하지 않은 사용자도 Autodesk BIM Collaborate를 활용해 PC 및 모바일 환경에서 프로젝트 진행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구현한다. [사진=오토데스크]

Autodesk BIM Collaborate은 프로젝트 매니저를 비롯해 건물 소유주, 설계 및 시공 전문가 등 모든 프로젝트 구성원을 위한 협업 툴로, 클라우드 환경에서의 설계, 모델 조정 및 문서 관리 작업을 지원한다. 더불어 프로젝트 타임라인, 모델 검토 및 변경 기능을 통해 작업자에게 프로젝트 진행 상황과 변동 사항에 대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해 재작업 발생률을 낮추고, 원활한 협업으로 생산성을 향상시킨다. 

오늘날 건설 프로젝트에서는 클라우드를 활용한 설계 검토 및 관리 작업이 증가하고 있다. 하지만 설계 검토를 담당하는 설계 전문가 등의 경우에는 클라우드 환경 접근이 제한적이다. 이에 오토데스크는 자사 서브스크립션을 구매하지 않은 사용자도 Autodesk BIM Collaborate를 활용해 PC 및 모바일 환경에서 프로젝트 진행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한편 오토데스크는 자사의 AEC 컬렉션에 문서 관리 툴 Autodesk Docs(오토데스크 닥스)를 추가했다. Autodesk Docs는 Autodesk Construction Cloud 플랫폼을 기반으로 프로젝트 데이터를 단일 소스에서 검토 및 관리하도록 돕는다. 문서 관리뿐만 아니라 프로젝트 대시보드, 보고서 생성 등을 지원한다. 또 AutoCAD(오토캐드)와 AEC 워크플로우 통합도 개선, AutoCAD용 Autodesk Docs 익스텐션 플러그인을 사용하면 AutoCAD에서 Autodesk Docs 또는 BIM 360으로 CAD 도면을 PDF파일로 생성할 수도 있게 됐다. 

이 밖에도 오토데스크는 클라우드 기반의 BIM 설계 공동 작업 솔루션 BIM 360 Design 제품명을 Autodesk BIM Collaborate Pro로 변경한다. Autodesk BIM Collaborate Pro는 모델 조정 및 인사이트 등 기능이 추가돼 기존 BIM 360 Design 대비 한층 향상된 프로젝트 분석을 제공한다. 

오토데스크코리아 김동현 대표는 “클라우드는 정부의 디지털 뉴딜을 비롯,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X)을 위한 핵심 기반 기술이다. 오토데스크의 한층 강화된 클라우드 솔루션 지원으로 건설 프로젝트 전 단계에 걸쳐 모든 구성원과 데이터를 연결하는 커넥티드 컨스트럭션 실현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를 바탕으로 국내 AEC 업계가 생산성, 협업, 경쟁력 등을 높여 나갈 수 있도록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