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케미칼, 웅진에너지와 전략적 협업
  • SolarToday
  • 승인 2017.03.07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웅진에너지 유상증자에 100억원 참여, 시설투자 자금으로 사용

[솔라투데이 박관희 기자] 한화케미칼은 지난 6일 이사회를 열고 웅진에너지에 5년간 2,955억원 규모의 폴리실리콘 판매 계약 체결과 1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에 투자하기로 결정했다. 이를 통해 한화케미칼은 폴리실리콘 내수 판매 기반을 확보하고 웅진에너지는 시설 투자 자금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한화케미칼은 이번 계약으로 판매량의 70%이상을 차지하는 중국 시장 의존도를 줄이고, 내수 판매 기반을 강화해 중국의 폴리실리콘 반덤핑 관세 위협에서 일부 벗어날 수 있게 됐다. 또한, 국내 1위 태양광용 잉곳ㆍ웨이퍼 업체인 웅진에너지가 연산 1GW인 현재 생산능력을 1.5GW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 추가 판매 기회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한편, 한화케미칼이 100억원을 투자해 웅진에너지의 유상증자에 투자해 한화케미칼의 지분은 8.04%가 되며 최대 주주인 웅진에 이어 2대 주주가 된다. 웅진에너지는 3월 중으로 제3자 배정 방식의 유상증자를 실시할 계획이며, 투자금은 생산성 향상을 위한 설비 업그레이드 및 증설에 사용할 예정이다.
양사는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을 통해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는 기반을 마련했으며, 앞으로도 동반자적 사업 관계로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솔라투데이 박관희 기자(editor@infothe.com)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http://www.solartodaymag.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