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티공간 ‘전류 모니터링 및 사고방지 솔루션’, ‘2021 녹색기술’로 확정
  • 최정훈 기자
  • 승인 2021.09.14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산업기술진흥원 스마트시티 분야 인증 기업 부문

[인더스트리뉴스 최정훈 기업] 아이티공간의‘전류의 흐름을 이용한 모니터링 및 사고방지 기술 솔루션’이 ‘2021 녹색기술 인증서’를 받았다.  

한국산업기술진흥원에서 추진 중인 녹색인증제도는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에 의거 유망한 녹색기술 또는 사업을 인증해 지원하는 제도이다. 친환경 기조에 따라 2010년 이후부터 부각되고 있다.

녹색인증이 확정된 아이티공간은 조달청의 ‘다수공급자계약 기술배점 최고점’, 중소벤처기업부의 ‘중소기업 생산 기술개발제품 구매 우대’, 특허청의 ‘녹색기술 특허출원 우선 심사 및 지원기업선정 발표 심의 우대 가점’ 등의 융자지원과 판로·마케팅 및 사업화 촉진 등의 정책지원을 받게 된다. [사진=아이티공간]

녹색인증은 한국산업기술진흥원(전담기관)을 중심으로 산업통상자원부(총괄)를 포함한 9개 부처, 11개 평가기관이 공동 운영하고 있다. 이에 인증이 확정된 아이티공간은 조달청의 ‘다수공급자계약 기술배점 최고점’, 중소벤처기업부의 ‘중소기업 생산 기술개발제품 구매 우대’, 특허청의 ‘녹색기술 특허출원 우선 심사 및 지원기업선정 발표 심의 우대 가점’ 등의 융자지원과 판로·마케팅 및 사업화 촉진 등의 정책지원을 받게 된다.

이번 아이티공간의 녹색기술 신청 기술(제품)‘전류의 흐름을 이용한 모니터링 및 사고방지 기술 솔루션’은, 원격지에 위치한 복수의 구동부 장비의 운전 상태를 초기 정상 상태와 비교해 현재 상태를 실시간 감시한다. 이로써, 이상 징후와 고장을 미리 진단할 수 있다. 기존의 설비 진단기술에 비해 저렴한 비용으로 원격지 다수의 구동부 장비의 상태를 모니터링 할 수 있는 것이다.

기존 진동분석 솔루션 도입은 전문 기술자가 상시 배치돼야 해 비용부담이 상대적으로 크다. 초기 도입비용 부담이 적은 데다 운영면에서도 비용효율적인 아이티공간 기술이 돋보이는 이유다. 아이티공간 기술은 산업설비 구동부와 연결된 스마트 EOCR과 같은 전류 센서로부터 감지된 전류 변화를 통해, 온습도/압력 등 외부 요인의 변화를 실시간 동시에 수집 가능하다. 실제 운용데이터 기반으로 분석함으로써 보다 정확한 고장진단 알고리즘을 구현하고 시각화를 통해 비전문가도 쉽게 다룰 수 있다.

현재 이 기술력은 이미 현대의 중국·러시아·멕시코 등 다수의 해외 공장과, 기아차 인도 공장, 포스코ICT 중국 공장 등에 보급됐다. 스마트EOCR과 예지보전 솔루션이 생산성 및 품질 제고에 주효하다는 것을 방증하고 있는 것이다. 스마트공장 고도화와 예지보전 솔루션 도입을 타진하는 기업들이 늘고 있는 추세에서 이 같이 검증된 전류예지보전 솔루션의 가치도 지속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산업 빅데이터의 데이터마이닝 및 데이터 리커버리 우수 기술이 융화된 전류 CBM도 유용한 아이티공간의 주력 솔루션이다. 설비 정상 상태 유지 시스템으로 AI에 의한 BigData→Pdm→Proactive를 도모한다. 이로 인해 전류, 전압, 온.습도, 진폭 등의 통합적인 감시가 가능하며, 상대 비교를 통해 비용과 속도 면에서 10배 이상의 절감 효과를 누릴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현재 UYeG / LUDA 구동부 예지분석 솔루션 S/W은 GS인증 예지보전 전용 1등급 획득 2건으로, 특허등록 44건, 특허출원 173건, 상표등록 40건, 상표출원 57건, 디자인등록 14건, 디자인출원 16건, 실용신안 출원 1건 보유하고 있다.

아이티공간은 2020년, 코스닥 상장요건 중 하나인 TCB 기술평가 T3 획득으로 서울대학교와 ‘울산AI, IDT센터 조성’을 위한 MOU체결을 시작으로, 한국동서발전의 동반성장 최우수 협력기업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올해에는 한국생산성본부와 스마트 예지보전 및 산업용 빅데이터 사업을 위한 협약을 맺었으며, 한국자동차연구원과 수소충전소 고장예지 기술개발 MOU 체결했다. UYeG제품은 KSM 신규등록 및 조달청 혁신제품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아이티공간 이영규 대표는 현재 울산정보산업협회와 조선기자재상생협의체 회장을 역임하고 있다. ‘산업데이터로 세계경제를 선도할 대한민국제조 혁명, 스마트노멀’을 4개 국어로 집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