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비바, 국내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확대
  • 박규찬 기자
  • 승인 2019.01.31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지니어링 및 산업용 소프트웨어 분야의 글로벌 리더인 아비바가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국내 스마트팩토리 시장 강화에 나선다.

성공적 디지털 전환을 위한 산업별 맞춤형 솔루션 제공

[인더스트리뉴스 박규찬 기자] 지난 1월 28일 내한한 아비바 글로벌 세일즈 총괄 대표 스틴 롬홀트-톰슨(Steen Lomholt-Thomsen)은 지능형 솔루션을 기반해 국내 기업이 성공적으로 디지털 전환에 대비하고 생산성·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스마트팩토리 및 스마트 조선소 구축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 밝혔다.

현재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에 대비하기 위해 전 세계 산업현장에서는 스마트 팩토리 수요가 증대되고 있다. 정부 역시 2022년까지 스마트팩토리 3만개 확산 및 스마트 산업 단지 10개 조성을 목표로 하는 등 디지털 전환 속도를 높이기 위해 스마트팩토리 플랫폼 확산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서울 콘래드 호텔에서 열린 아비바 월드 컨퍼런스 코리아에서 아비바의 AR 관련 솔루션을 시연하고 있다. [사진=아비바]
지난해 11월 서울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아비바 월드 컨퍼런스 코리아에서 아비바의 AR 관련 솔루션을 시연하고 있다. [사진=아비바]

아비바는 산업 전반의 자산 및 운영 수명 주기 전반에 걸친 디지털 솔루션을 제공한다. 특히 산업용 사물인터넷(IIoT), 디지털 트윈, 클라우드 컴퓨팅,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등 최첨단 기술을 활용해 산업현장에서 자산 및 운영 전반에 걸쳐 혁신을 선보이고 있다.

여기에는 공정 시뮬레이션, 엔지니어링 및 3D 디자인, 예지정비, 운영 및 유지보수, 모니터링 및 제어까지 등 산업 전반에서 활용 가능한 다양한 솔루션을 포함한다. 이는 생산 현장의 효율성을 높임과 동시에 예기치 않은 운영 중단 시간을 최소화하는 등 스마트팩토리의 핵심 경쟁력을 포괄한다.

아비바는 국내 스마트팩토리 시장 강화를 위해 운영 전반에 걸쳐 탁월한 운영 성과와 공정 개선을 위해 제어 및 모니터링 솔루션을 집중적으로 제공한다. 이는 아비바의 ‘시스템 플랫폼(System Platform)’, '인터치 엣지 HMI(InTouch Edge HMI)', ‘eDNA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매니지먼트(eDNA Enterprise Data Management)’, ‘프레딕티브 에셋 애널리틱스(Predictive Asset Analytics)’, '아이심 AR/VR 몰입형 교육용 트레이닝 시스템(EYESIM AR/VR Immersive Training Systems)’ 등을 포함한다.

아비바의 솔루션이 적용된 슈나이더일렉트릭 프랑스 르보드레이(Le Vaudreuil) 스마트팩토리. 해당 공장은 '세계 경제 포럼'에서 미래 제조업 이끌 세계 '등대공장'으로 선정됐다. [사진=아비바]
아비바의 솔루션이 적용된 슈나이더일렉트릭 프랑스 르보드레이(Le Vaudreuil) 스마트팩토리. 해당 공장은 '세계 경제 포럼'에서 미래 제조업 이끌 세계 '등대공장'으로 선정됐다. [사진=아비바]

아비바의 ‘시스템 플랫폼’은 모니터링, SCADA, HMI, IIoT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세계 유일의 확장 가능한 반응형 플랫폼이다. 플랫폼에서 수집된 모든 데이터는 공장 규모에 따라 '인터치 엣지 HMI' 및 ‘eDNA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매니지먼트’의 실시간 데이터 관리 및 시각화를 통해 설비운영 및 관리를 위한 자산 전반 관련 정보의 통찰력을 확보할 수 있다.

이 밖에도 ‘프레딕티브 에셋 애널리틱스’는 다양한 모니터링 및 제어 시스템과 통합돼 사용된다. 따라서 누적 운영 정보에 대한 분석과 패턴 인식 기술을 통한 예지정비 구현으로 예측하지 못한 문제로부터 발생하는 설비의 운영 중단 시간을 최소화 시켜준다. 또한 '아이심 AR/VR 몰입형 교육용 트레이닝 시스템’은 실제 생산현장의 환경을 3차원 가상현실로 구현한 운영자 교육 및 시뮬레이션 프로그램으로 작업자의 숙련도‧생산성 향상, 안전성 확보에 도움을 준다.

아비바는 현재 스마트팩토리 및 스마트 조선소 분야의 주요 기업과 협업하고 있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전 세계 공장 중 60여개의 제조 현장에 아비바의 주요 기술이 활용되고 있으며 평균적으로 아비바 솔루션이 구축될 경우 계획되지 않은 중단 시간을 10% 이상 감소시킬 수 있다.

아비바 글로벌 세일즈 스틴 롬홀트-톰슨(Steen Lomholt-Thomsen) 총괄대표는 “아비바는 그동안 오일·가스, 조선, EPC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과 협업하며 한국 시장의 성장을 도왔다”며, “이제 디지털 전환은 기회이며 곧 현실화될 미래이기 때문에 스마트팩토리 및 스마트 조선소 구축은 필수적”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아비바는 전 세계 1만6,000개의 기업에 산업별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공하는 전문가 기업으로 이제 한국 기업이 성공적으로 디지털 전환을 이룰 수 있도록 각 기업에 최적화된 맞춤형 솔루션을 집중적으로 투입할 예정“이라며, ”따라서 현재 스마트공장추진단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있고 기업에 스마트팩토리 관련 컨설팅 역시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