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화이엔지, 집진기 기술 노하우로 2년 내 산업용 공기청정기 시장 선도 목표
  • 박관희 기자
  • 승인 2018.09.19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혁명 이후 화석연료의 사용으로 대기오염물질 배출이 늘어났고, 현대적 의미의 대기오염으로 많은 문제가 발생하자 대기환경에 대한 각 국가들의 관심이 집중되면서 덩달아 대기산업이 성장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집진기 업체인 삼화이엔지가 산업용에서 가정용에 이르는 신개념의 공화정화시스템으로 고객 확보에 나서고 있다.

디자인 고려된 산업용 공기청정기 연내 출시 예정

[인더스트리뉴스 박관희 기자] 집진기 기술이 발달하면서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 산업용 집진기에 이어 가정용 공기청정기에 대한 수요도 높아지고 있고, 기존 집진기 업체 외에도 가전 기업들 역시 시장을 주목하고 나섰다. 환경부에 따르면 2012년 기준 국내 환경부문 매출액은 82조2,185억원으로 추정되고, 대기 관리 분야 매출액은 4조5,232억원 규모로 전체 환경 시장의 약 5.5%를 차지한다.

삼화이엔지는 집진기 시장의 오랜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산업용과 가정용 공기청정기 시장에서 돌풍을 예고했다. [사진=인더스트리뉴스]
삼화이엔지는 집진기 시장의 오랜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산업용과 가정용 공기청정기 시장에서 돌풍을 예고했다. [사진=인더스트리뉴스]

전통적인 집진기 기술기업인 삼화이엔지는 세계 최초 공기청정기와 집진기를 하나의 솔루션으로 제시해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특허 받은 살균 공기정화 시스템은 황사먼지, 담배연기, 고기냄새와 곰팡이 제거에 탁월하다. 산업용 집진기와 송풍기, 분체수송시스템 등 대기환경 관련 장비를 생산하고 있는 삼화이엔지는 냄새제거 집진기로 시작해 오일미스트 집진장치와 휴대용 집진기, 그리고 공기청정기에 이르는 풀 라인업을 갖췄다.

주요 제품으로는 백필터형 집진기를 시작으로 에어펄스형, 사이클론, 분진폭발 안전대책형, 그라인더, 레이저흄, 오일미스트 등 다목적의 집진기를 갖추고 있고 관련한 특허를 대거 보유하고 있다.

삼화이엔지 이준홍 과장은 “산업용 집진기 시장에서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확보했다”면서, “이를 산업용 그리고 가정용 공기청정기 제품에 적용시켜 나가고 있는데 실제 고객들의 만족이라는 피드백으로 돌아오고 있다”고 밝혔다.

공기청정기의 경우 시중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제품들은 공기를 전면이나 측면으로 흡입해서 윗부분으로 배출하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이와 달리 삼화이엔지는 아랫부분으로 배출하는 시스템을 구성하고 있다. 이 과장은 “일반적으로 냄새입자는 밑으로 가라앉게 되는 데 사람이 움직일 때마다 냄새입자가 거실이나 방바닥에서 날려 오염이 확대된다”고 소개하고, “따라서 오염제거를 보다 효과적으로 하기 위해 아랫부분으로 배출해 윗부분으로 퍼지게 하는 3면 입체 정화시스템을 구현했다”고 밝혔다.

삼화이엔지 이준홍 과장은 1~2년내 산업용 공기청정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사진=인더스트리뉴스]
삼화이엔지 이준홍 과장은 1~2년내 산업용 공기청정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사진=인더스트리뉴스]

삼화이엔지의 공기청정기에서 주목할 수 있는 기술로 광촉매 활용도 있다. 실제 업계에서 기술적인 어려움으로 산업용 공기청정기에서 광촉매를 활용하는 경우는 많지 않다. 삼화이엔지는 광촉매의 주 매개체인 이산화티탄이 식품첨가물로도 사용되고 있을 정도로 안전하다는 점과 수명 역시 반영구적이라 유지보수 비용이 들지 않는 장점을 공기청정기에 십분 활용하고 있는 것이다. 일례로 악취나 휘발성유기화합물의 대표적인 알데하이드는 개미산, 초산 등의 중간 생성물이 만들어지지만 독성이 없다. 또 광촉매의 산화를 통해 오염물질의 제거가 효과적으로 이뤄져 집진기와 공기청정기를 생산하는 삼화이엔지의 차별성을 부여할 수 있는 기회가 되고 있다.

3개월 후면 삼화이엔지의 기술력, 포스코가 생산하는 컬러강판, 인천디자인센터가 제시하는 새로운 옷을 입은 공기청정기가 출시된다. 이 과장은 “최근 미세먼지 문제가 사회문제로 대두되면서 산업계에서도 공기청정기 도입이 활발한 상황이다”면서, “집진기를 전문으로 개발한 기술력에 전문 디자인 역량과 튼튼하고 유려한 소재가 결합된 산업용 공기청정기를 올해 안에 선보일 수 있을 것이고, 이를 통해 1~2년안에 시장을 리딩하는 기업으로 도약하고자 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