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IDC, 일본 제외한 아태지역 로보틱스 지출규모 2022년 1,294억달러 전망
  • 박규찬 기자
  • 승인 2019.02.06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을 제외한 아태지역 내 로보틱스 지출 규모가 연평균 25.2%의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2022년에는 1,294억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2022년 아태지역 내 가장 큰 시장은 중국으로 62.2% 시장 점유율 보여

[인더스트리뉴스 박규찬 기자] IT 시장분석 및 컨설팅 기관인 인터내셔날데이터코퍼레이션코리아(한국IDC)는 전 세계 로보틱스 시스템 및 드론 지출가이드 보고서에서 일본을 제외한 아태지역의 해당 시장 지출규모가 2022년까지 연평균 성장률 25.2%로 1,294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2018년 지출액보다 3배 증가된 수치로 아태지역은 로보틱스 애플리케이션 부문에서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했으며 미국과 일본이 그 뒤를 이었다. 미국과 일본은 2022년 전 세계 로보틱스 시장의 61.6% 이상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태지역 내 로보틱스 지출 규모가 연평균 25.2%의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2022년에는 1,294억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사진=dreamstime]
아태지역 내 로보틱스 지출 규모가 연평균 25.2%의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2022년에는 1,294억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사진=dreamstime]

IDC 로보틱스 연구부문을 총괄하는 장징빙(Zhang Jing Bing) 리서치 디렉터는 “2018년 IDC 설문조사에 따르면 아태지역 제조기업들이 치열한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 로보틱스를 기술 투자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미국과 중국 간의 무역전쟁의 불확실성이 단기간 시장 성장을 저해할 가능성이 있으나 2020년부터 성장 추세가 회복될 것이라고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산업적 측면에서는 조립(Discrete) 및 공정(Process) 제조 분야가 드론을 포함한 로보틱스 지출이 가장 큰 산업으로 2019년 전체 지출의 58.1% 이상을 차지할 것으로 보인다. 

IDC의 스와티 차뚜르베디(Swati Chaturvedi) 선임 연구원은 “로보틱스와 드론이 주요 기반을 제공하는 산업 자동화가 집중적 움직임을 보이며 해마다 투자가 유치되고 있다”며, “로보틱스에서 제조업이 지배적 산업이지만 자원 산업, 리테일, 건설 부문의 투자 또한 계속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기술적 측면에서는 드론을 포함한 산업, 서비스 및 소비자용 로봇, 애프터마켓 하드웨어를 포함한 로보틱스 시스템 하드웨어 구매 관련 지출이 2022년 810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지역적으로는 중국이 아태지역 로보틱스 시장에서 가장 큰 시장 점유율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며 중국의 로보틱스 지출액은 2022년 805억달러로 일본을 제외한 아태지역 전체에서 62.2%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