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대에 태양광에너지 선도연구센터(ERC) 개소
  • 최홍식 기자
  • 승인 2018.12.06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양광 산업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부산대학교에 태양광 관련 전문 연구센터가 개소했다. 이번에 개소한 '태양광 에너지 지속가능 활용 연구센터'에서는 고효율 유·무기 태양전지 핵심기술 개발 등에 대한 연구가 이뤄질 예정이다.

7년간 166억원 지원받아 ‘태양광 에너지 지속가능 활용 연구센터’ 운영

[인더스트리뉴스 최홍식 기자] 부산대학교(총장 전호환)는 최근 ‘태양광 에너지 지속가능 활용 연구센터(Sustainable Utilization of Photovoltaic Energy Research Center, SUPER 센터)’ (센터장 화학교육과 진성호 교수) 개소식을 가졌다. 부산대는 한국연구재단에서 추진하는 2018년도 ‘선도연구센터’ 지원사업 공학분야(ERC)에 선정돼 ‘태양광 에너지 지속가능 활용 연구센터’를 운영하게 됐다. 선도연구센터지원사업은 우수 연구집단을 발굴·육성해 세계적 수준의 경쟁력을 갖춘 핵심연구 분야를 키우기 위한 목적으로, 이학(SRC)·공학(ERC)·기초의과학(MRC)·융합(CRC) 등 4개 분야에서 진행되고 있다.

부산대학교에 태양광에너지ERC가 개소돼 태양광 관련 전문 연구가 더욱 활발하게 이뤄질 전망이다. [사진=부산대학교]
부산대학교에 태양광에너지ERC가 개소돼 태양광 관련 전문 연구가 더욱 활발하게 이뤄질 전망이다. [사진=부산대학교]

이번에 문을 여는 '태양광 에너지 지속가능 활용 연구센터'는 한국연구재단과 부산광역시로부터 7년간 총 166억원의 연구비(국비 135, 시비 13.5, 민자 17.5)를 지원받아 ‘친환경 공정을 통한 고효율·대면적의 유·무기 태양전지 소재의 개발과 에너지 저장을 통한 효율적 활용에 관한 연구’를 진행하게 된다. 향후 고효율 유·무기 태양전지(비납계 페로브스카이트 및 유기 반도체 소재) 핵심기술 개발 및 태양전지 기반 융합 에너지소자용 이차전지 개발을 통한 핵심기술 확보, 대면적 공정기술 개발 및 장비 구축, 관련업체 인력 재교육 등의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개소식은 연구센터 설립 경과 및 조직 보고와 축사, 현판식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부산대 전호환 총장을 비롯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고서곤 국장, 부산광역시 이윤재 미래산업국장, 한국연구재단 안종석 ICT·융합연구단장과 이용훈 자연과학단장, 교내·외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부산대 전호환 총장은 이 자리에서 “창의성과 탁월성을 보유한 우수 연구집단지원 사업인 선도연구센터에 부산대가 선정돼 영광”이라며, “부산대에 개소하는 연구센터가 미래기술인 태양광 에너지 생산 및 저장 관련된 원천 및 산업 기술의 개발을 선도할 것으로 기대하면서 전문 연구센터로 발돋움하는 데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는 연구센터 소속의 참여 교수들과 학생연구원들이 참가해 별도의 워크숍을 통해 연구결과를 토론하고 향후 계획을 점검하는 시간도 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