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온실가스 감축 위해 업무용 전기차 도입
  • 최홍식 기자
  • 승인 2019.04.12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은행이 온실가스 감축활동에 동참하고자 친환경 전기차를 도입해 업무용 차량으로 사용한다.

2019년 말까지 본점 업무용 차량의 30% 수준으로 친환경 전기차 확대

[인더스트리뉴스 최홍식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이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업무용 전기자동차를 도입했다. 우리은행은 친환경 전기차 5대를 업무용 차량으로 사용할 예정이며, 올해 말까지 기존 휘발유 차량을 교체해 친환경 전기차를 본점 업무용 차량의 약30% 수준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또 시범도입 후 충전시설과 주행거리를 감안해 수도권 영업점 업무용 차량도 점진적으로 친환경 전기차로 교체할 계획이다.

우리은행이 온실가스 감축활동에 동참하고자 친환경 전기차를 도입해 업무용 차량으로 사용한다.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이 온실가스 감축활동에 동참하고자 친환경 전기차를 도입해 업무용 차량으로 사용한다.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적극적인 에너지 절약과 온실가스 감축 활동에 대한 공적으로 지난해 11월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은 바 있다. 2013년부터 LED 교체, 노후 설비 교체 등 에너지 효율 개선을 위해 88억원을 투자했으며, 연간 온실가스 약 3,400톤의 감축 효과를 거두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2025년까지 전환 가능한 모든 업무용 차량을 전기차로 교체할 계획”이라며, “기후 변화에 대응하고, 대기질 개선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