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와이패널, 한솔테크닉스와 2MW 지붕 태양광발전소 시공
  • 최홍식 기자
  • 승인 2019.01.09 2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스와이패널과 한솔테크닉스가 지붕태양광발전소 보급 확대를 위해 협력관계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23,000㎡ 공장 지붕에 태양광모듈 5,400개 덮어

[인더스트리뉴스 최홍식 기자] 종합건축자재 전문기업 에스와이패널이 한솔그룹의 첨단 기술계열사인 한솔테크닉스와 2MW급 지붕태양광발전소 공사를 진행한다.

에스와이패널과 한솔테크닉스가 지붕태양광발전소 보급 확대를 위해 협력관계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사진=에스와이패널]
에스와이패널과 한솔테크닉스가 지붕태양광발전소 보급 확대를 위해 협력관계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사진=에스와이패널]

에스와이패널은 최근 역삼동 소재 에스와이그룹 본사에서 한솔테크닉스와 지붕태양광발전소 공사 도급계약과 함께 태양광발전 사업 업무협약을 동시에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충남 대전에 위치한 한솔 사업장 지붕에 2MW급 태양광발전 설비가 설치된다.

총 23,000㎡ 면적의 지붕에 5,400여개 모듈이 덮힐 예정이며, 연간 발전량은 262만kWh로 600가구가 동시에 쓸 수 있는 규모다. 발주처인 한솔테크닉스가 모듈과 인버터를 제공하고, 에스와이패널이 설계와 시공, 유지보수 등을 총괄한다.

에스와이패널 관계자는 “일회성 공사계약이 아니라 모듈제조기업과 시공기업간의 파트너십으로 경쟁력 있게 지속사업을 개발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태양광발전 설비 공사는 일반적으로 설계‧조달‧시공을 통합적으로 진행하는 EPC 사업으로 진행된다. 종합건자재 기업으로 태양광 사업에 진출해 지붕태양광 공사에 강점이 있는 에스와이패널은 IT 부품과 태양광모듈, 인버터, ESS 등을 생산하는 한솔테크닉스와 업무협약으로 모듈 조달에 더욱 경쟁력을 갖추게 됐다. 한솔테크닉스도 공동사업개발로 고정 수요를 확보할 수 있어 서로간의 시너지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에스와이패널은 누수를 원천적으로 차단한 지붕태양광 시공 기술로 지난해 대한민국 환경에너지대상에서 기술부문 대상인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는 기업이다.

에스와이패널은 SK E&S와 손잡고 지붕임대 태양광사업도 펼치고 있다. 일정규모 이상의 면적을 갖고 있는 건물주가 지붕을 임대해주면 임대기간동안 임대료를 지불하고, 지붕방수 공사 후 지붕태양광발전 설비를 시공해 발전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임대기간이 만료되면 발전설비도 기부채납하게 된다. 지난해 하반기에 시작된 사업으로 벽산의 홍성공장 외에도 2~3개의 대규모발전 사업이 계약 대기 중에 있다.

에스와이그룹 신수종사업부 관계자는 “SK E&S와 지붕임대 태양광사업을 추진하면서, 한솔테크닉스와도 업무협약을 통해 다양한 형태의 태양광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돼 태양광 사업을 다각화 할 수 있게 됐다”며, “에스와이그룹은 지붕태양광사업을 신수종 사업으로 삼고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